'2017/07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17.07.30 순수이성비판, 1권까지의 독후감 (3)

순수이성비판 1권

대우고전총서 019


임마누엘 칸트 지음
백종현 옮김
아카넷 펴냄


1권과 2권으로 구성된 백종현 역 순수이성비판의 1권을 모두 읽었다. 1월1일부터 시작해서 7개월 만이다 (지금은 7월 거의 마지막 날). 부지런히 독서하면 올해가 끝나기 전에 1,2권을 모두 읽을 수도 있을 것 같다.


순수이성비판 1권까지의 핵심 키워드는 범주였다. 1권의 체계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.

  1. 직관 (범주가 적용되는 대상)
  2. 4항/12목 판단형식 (범주를 유추하는 시작점)
  3. 4항/12목 범주 (범주의 등장)
  4. 범주에 대한 선험적 연역 (범주의 사용은 타당한가?)
  5. 범주별 도식 (범주는 어떤 방식으로 적용되는가?)
  6. 범주별 원칙 (범주를 어떤 원칙 아래에서 적용해야 하는가?)


책 첫머리에 있는 '순수이성비판 해제'는 처음 읽었을 때보다 칸트의 글을 읽고 난 후 읽었을 때 더 도움이 됐다. 모호했던 칸트의 글을 역자가 훌륭하게 요약하고 해설해서 이해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.

독서 초반, '초월적'이라는 말과 '초험적'이라는 말이 뭐가 다른지 이해하기 어려웠다. 지금은 어렴풋하게 다음과 같으리라고 짐작한다.

  • 초월적: 경험을 가능하게 하는 조건(다시 말해 시간과 공간. 시간과 공간은 지각의 형식이다)과 관계 있는 것들 ('선험적'과 비슷할 때가 많은 말)
  • 초험적: 경험적으로 주어지지 않는 것들 (이것도 '선험적'과 비슷할 때가 많은 말)


무의미한 말일 수도 있지만, 재밌다. 반복해서 읽으면 결국엔 이해될 수 있는 '말이 되는 한국어'로 번역한 역자의 노력 덕분인 것 같다.



2017.8.12.
'선험적', '경험적', '초월적', '초험적' 용어에 대한 자료가 있어 첨부한다.

25-01_칸트 철학에서 선험적과 초월적의 개념 그리고 번역어 문제.pdf


Posted by ingee
TAG